자유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해열제 먹고 출입국 검역 통과..기내 접촉 20여명 뒤늦은 추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석훈 작성일20-04-10 17:55 조회3회 댓글0건

본문

미국에서 유학 중인 10대 남성이 인천공항 입국 전 다량의 해열제를 복용해 미국 출국 시 공항 검역은 물론 인천공항 검역대를 무사통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4일 부산시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확진 판정을 받은 110번 확진자(18세·남성·동래구)가 인천공항으로 입국하기 전 수일에 걸쳐 다량의 해열제를 복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미국 캔자스에서 유학하는 110번 확진자는 대학교 기숙사에 머물던 지난달 23일부터 발열과 근육통 등 코로나19 의심증상이 나타났다.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는 상태에서 다음 날 새벽 미국 아메리칸 에어라인 비행기(AA 3761)로 시카고로 이동한 뒤 대항항공 항공편(KE 038)으로 갈아탔다.



비행기 탑승 전 해열제를 먹어 항공사 직원이 시행한 발열 체크에 걸리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해열제를 복용한 탓에 지난달 25일 오후 인천공항 입국 때도 검역대를 무사통과했다.



인천공항에 마중 나온 아버지 차를 타고 부산 자택까지 이동했지만, 다음 날 오전 보건소에서 진단 검사를 받은 뒤 확진 판정을 받고 당일 밤 부산의료원으로 이송됐다.



26일 오전 1시께 부산 자택에 도착한 뒤 같은 날 오전 9시 40분께 동래구 보건소에서 진단 검사를 받은 것 외에는 외출하지 않아 귀국 후 부모 외 다른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증상을 알았고 해열제를 다량 복용 후 국내에 온 거면 이건 테러 아닌가요??? 제발 처벌 좀

미국에서는 치료받기 힘드니 국내로 온 거 같은데 참 XXXX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